[맛집 탐방]파주 프로방스 가림 시골 밥상 후기

리뷰 & 취미/식당 리뷰

 오랜만에 나들이에 맛있는 식사 인천으로 벚꽃 구경을 갔다가 차도 막히고 사람들도 많아서 파주로 돌아와서 저녁을 먹기로 했습니다. 프로방스나 근처 음식점들은 대부분 가봤었기 때문에 새로운 곳을 가볼 생각으로 맛집 폭풍 검색(사실 프로방스 근처는 딱히 맛 집이라고 할만한 곳이 없습니다. 전부 보통인데 그냥 먹을만하다?) 가격 대비 맛있는 한정식집이라 사람들이 줄을 서서 먹는 곳이 있다고 해서 찾아가 봤습니다. 위치는 프로방스 공영 주차장 앞으로 아래에 사진으로 보이는 가림 시골 밥상입니다. 간판에 석쇠구이 전문이라고 쓰여있듯이 석쇠불고기를 파는 곳이기도 했습니다.

 

 

 주말이라 전용 주차장이 꽉 차있어서 앞에 있는 공용 주차장에 주차를 시키고 건너편의 가림 시골 밥상으로 갔습니다. 주말 저녁 시간이라 3팀 정도 앞에 있어서 기다렸다가 들어갔는데 다른 후기들처럼 한두 시간씩 기다리진 않았습니다.

 

 

기다림 끝에 드디어 메뉴를 고를 시간이 됬습니다.

 

가림시골밥상 13,000

석쇠소불고기정식 17,000

참게장정식 18,000

여기까지는 모든 메뉴는 2인부터 주문가능합니다.

꽃게장정식(1인) 23,000

 

 소 불고기와 게장 둘 다 먹고 싶었기 때문에 엄청 고민했습니다. 그래서 각각 1인분씩 주문하려고 했는데 아주머니께서 꽃게장 정식 말고는 기본이 2인 이상으로 시켜야 한다고 하셨고, 둘 다 먹고 싶으면 시골밥상에 게장을 추가해서 먹으면 괜찮을 것 같다, 하지만 우리는 소 불고기도 먹고 싶다고 했고 결국 고민 끝에 석쇠소불고기정식 2인분과 게장은 1인분 단품으로 주신다고 하셨습니다. 일반 가림시골밥상을 주문했을 경우에는 돼지 석쇠불고기가 나온다고 하셨는데 다음에 또 가서 먹는다면 시골밥상 정식으로 먹어야겠습니다.

 

 

 위에 4개의 찬이 애피타이저로 우선 나오고 다 먹으면 메인 밥과 반찬들이 나옵니다. 이곳에서 정말 맛있던 것은 묵사발인데 위에 메뉴판 옆을 보면 묵사발 추가로 7,000원이 쓰여있습니다. 왠지 더 달라는 사람들이 많아서 메뉴로 추가한듯한 느낌이.. 대체적으로 다른 한정식집에서 먹는 맛과 비슷하게 깔끔하니 맛있었는데 무엇보다도 게장이 정말 맛있었습니다. 석쇠소불고기는 가격에 대비 별로 (맛은 평균은 됐었습니다. 오해 마시길...) 였습니다.

 

 식사를 마친 후에 계산을 하려고 계산서를 열어 봤는데 51,000원 생각보다 너무 많이 나와서 계산을 해보니 석쇠소불고기 2인(34,000) 공깃밥 1개 추가(1,000) 음료수 1개(1,000) 게장 단품 1인 추가(15,000) 맛있게 먹기는 했는데 생각보다 가격이 많이 나와서 석쇠정식 2인 주문한 것을 급 후회했습니다. 이.. 이 가격이면 조금 더 위에 정육 식당에서 소고기 구워 먹을걸... 혹시라도 두 개의 메뉴 중에 고민을 하며 이 한정식집에 리뷰를 찾아보다가 저의 블로그로 오셨다면 사람 입맛에 따라 다르겠지만 리뷰를 읽어 보시고 불고기보다는 게장을 추천드립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