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정보통 황금레시피 순두부찌개 맛있게 만드는 방법

방송정보/생생정보 황금레시피

 집에서 만들어 먹기에는 어려운 요리 중에 하나라고 생각되는데 순두부찌개 언젠가 한번 만들어봤었지만 물이 많아서 순두부 국으로 되는 경우도 있었고 물의 양이 적어서 졸아서 뚝배기에 눌어붙어 버려야 하는 경우도 생겼었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사람들은 순두부를 밖에서 사 먹는 음식이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고 순두부를 요리한다는 생각을 하면 손이 굉장히 많이 간다는 것과 요리의 실패로 맛이 없어서 먹지 않고 버리는 경우가 생길 수 있는 도전적인 음식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이 황금 레시피를 보고서 생각했던 것보다는 조리방법이 간단해서 도전해 볼만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번에 찾아간 순두부찌개 레시피는 알려줄 곳은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족발집에서였습니다. 족발집인데 왜 순두부찌개일까요? 여러 블로거들 사이에서 유명세를 치렀기 때문에 선정했다고 합니다.

 

 

1. 육수 

 

 냄비에 맥주컵 글라스 잔으로 4컵의 물을 넣고 물이 끓어오를 때까지 기다려줍니다.

 

 

 물이 끓으면 무 10토막 + 대파 5토막 + 다시마 5장 + 양파 1/4 토막 + 바지락 한 줌을 넣고 육수가 우러나올 때까지 10분 동안 팔팔 끓여줍니다.

 

 

 그리고 약불 상태에서 멸치 한 줌을 넣고 끓여줍니다. 그런데 왜 처음에 멸치를 넣지 않고 육수를 어느 정도 우린 다음에 넣을까요? 그것은 처음부터 멸치를 넣게 되면 국물이 탁해지고 맛이 텁텁해지기 때문입니다.

 

 

 멸치를 넣고 30분 동안 끓여주면 육수 완성 철망에 건더기를 걸러서 육수만 따로 분리를 해서 사용합니다. 바지락은 아까우니 나중에 넣어도 되겠네요 다 끓인 육수는 맥주잔, 글라스 잔으로 2컵 정도 나왔으니 1인분에 1컵이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습니다.

 

 

2. 순두부찌개 끓이기

 

 

2인분 기준으로 고춧가루 2 큰 술, 참기름 2/3 큰 술을 넣고 고추기름이 나올 때까지 볶아줍니다. 

 

 

고추기름이 나오면 돼지고기 간 것 2 큰 술을 넣고 볶다가 타지 않게 육수 4 큰 술을 넣고 다시 볶아줍니다.

 

 

고기가 어느 정도 볶아졌다고 느껴지면 다진 마늘 1 큰 술과 간장 2/5 큰 술을 넣고

 

 

굵은소금 2/5 큰 술과 마른 새우를 간 가루를 넣습니다.

 

 

 마른 새우를 간 새우 가루를 1 큰 술을 넣고 다시 볶다가 이전에 육수를 우려놨던 것을 2컵을 넣어서 끓여줍니다. 마른 새우를 넣는 이유는 천연 조미료로써 감칠맛과 시원한 맛을 내기 위해서 마른 새우 간 것을 사용합니다.

 

 

 한소끔 끓이다가 마지막으로 불을 중간으로 줄이고 순두부를 넣고 팔팔 끓여주면 완성 여기서 중요한 점은 순두부를 넣는 시점부터 상에 나가는 시간까지 10분이 넘어서는 안되는 것입니다. 순두부를 오래 끓이게 되면 순두부 안에서 물이 나오기 때문에 국물의 맛이 변하고 탁해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마지막으로 파를 송송 썰어서 위에 올려주면 완성! 맛있는 순두부찌개가 완성되었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